default_setNet1_2

배민로봇, 서빙로봇 하루 9천원 시대 연다

기사승인 2024.04.16  16:05:31

공유
default_news_ad1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의 자회사 ㈜비-로보틱스(대표 김민수)가 월 렌탈료 20만원대 상품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월 렌탈료 20만원대는 국내 최저가로 서빙로봇의 주 소비층인 외식업 소상공인의 인력관리와 인건비 효율성을 도와 상생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선보였다.

   
 

비로보틱스는 서빙로봇 이용시 인건비 부담에서 비교적 걱정을 덜 수 있지만 다소 부담스러운 서빙로봇 렌탈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22년 기존 50~60만원대의 렌탈상품을 30만원대부터 출시하며 서빙로봇의 대중화를 이끌었다.

이번에 국내 최저가로 선보인 ‘299상품’은 서빙로봇 렌탈과 함께 영업배상책임보험이 포함된 안심케어 프로그램을 36개월동안 월 299,000원으로 사용할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진다.

뿐만 아니라 5월까지 서빙로봇 상품을 계약하면 약 100만원 상당의 혜택도 추가로 제공된다. 무료시연과 설치비 면제를 비롯해 서빙로봇에 도움이 되는 20만원 상당의 웰컴패키지, 가게를 홍보할 수 있는 10만원 상당의 로봇 커스텀 홍보물과 함께 50만원 상당의 블로그 체험단 이용권도 제공하는 등 풍성한 혜택을 담았다.

한편, 비-로보틱스는 2019년 배달의민족에서 국내 최초로 서빙로봇 렌탈 서비스를 시작해 지난해 2월 배달의민족에서 서빙로봇 자회사로 출범했다. 현재까지 2000개 매장에 약 3100여대의 서빙로봇을 보급하고 있으며, 서빙로봇을 연계한 매장 자동화 솔루션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특히, 주력제품인 배민로봇 S모델의 경우 서빙 기능을 넘어 테이블오더 연동 서비스와 로봇 제어 프로그램 등을 함께 제공하면서 이용자들의 높은 만족도를 얻고 있다. 지난해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하고 37만명의 소비자들이 투표한 ‘2023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서빙로봇 분야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비-로보틱스 김민수 대표는 "서빙로봇이 보급되기 시작한지 5년차로 접어들었고, 국내에서 가장 업력이 오래된 만큼 높은 서비스 품질을 유지하면서도 가격을 합리적으로 만들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었다"며 "앞으로도 사장님들이 서빙로봇을 도입할 때 부담을 덜 수 있도록 사용자 입장에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겠다 "고 말했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