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에이서, 품질과 가성비로 한국 시장 공략… 80만원대 3k OLED 노트북도 선봬

기사승인 2023.05.04  07:00:01

공유
default_news_ad1

글로벌 PC제조사 에이서(Acer)가 3k 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스위프트 고’ 노트북을 80만 원대에 출시하며, 국내 시장 공략에 나섰다. 에이서는 3일 서울 장충동에 위치한 앰배서더 서울 풀만 호텔에서 '2023 에이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신제품 공개를 통해 한국 시장으로의 공식 진출을 알렸다.

현재 글로벌 Top5 PC 제조사 중 하나인 에이서는 1976년에 설립되어, 대만 신베이시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전 세계 160여 개국에 진출해 7,000여 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사람과 기술 사이의 장벽을 허물다(BREAKING BARRIERS BETWEEN PEOPLE AND TECHNOLOGY)’라는 미션 아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혁신적인 제품 지원에 주력하여 PC, 디스플레이, 프로젝터, 서버, 태블릿, 스마트폰 및 웨어러블 등의 디바이스를 생산, 판매하고 있으며 사물인터넷(IoT)을 접목한 클라우드 솔루션 또한 개발하고 있다. 특히 ESG 혁신을 통해 기업의 미션을 실천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에이서퓨어(Acerpure)라는 브랜드로 공기청정기, 청소기 등 가전 분야에도 진출했다. 의료기기, 전기자전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 웨인 니엔 에이서 한국법인 대표

에이서는 최근 30대 신세대 리더인 웨인 니엔(Wayne Nien)을 한국법인 신임 대표로 선임하고, MZ세대 소비자들과 소통하고 깊이 공감하는 새로운 에이서의 이미지를 통해 한국 사업을 혁신적으로 이끌어 나간다는 계획을 밝혔다. 웨인 대표는 “글로벌 Top5 PC 브랜드로서 쌓아온 본사의 경험과 투자, 자원을 활용하고, 국내 파트너와 긴밀한 협력으로 3년 이내 국내 외산 브랜드 Top3에 진입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웨인 니엔 에이서 한국법인 대표는 "에이서는 90년대 한국 내 법인이 있었지만 서비스와 소비자간의 소통 등 여러가지 문제로 철수할 수 밖에 없었다. 하지만 에이서에게 한국은 매우 중요한 시장이며, 포기하지 않고 한국 내 파트너사와 함께 지속적으로 관계를 이어왔으며, 작년에는 에이서코리아를 설립함으로써 다시금 본격적인 한국 시장에 진출하게 되었다. 특히 그동안 한국 소비자에게 신뢰를 잃은 가장 큰 원인은 서비스로 생각하고 있으며, 한국 내 파트너사인 한성을 통해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에이서와 한성컴퓨터는 좋은 품질의 제품을 높은 가성비로 고객에게 제공해야 한다는 같은 생각을 가지고 있어 함께 손을 잡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에이서는 성장 잠재력이 높은 한국 시장에서의 사업 전략 방향과 함께 야심차게 준비한 노트북 신제품 ‘스위프트 고 16(Swift GO 16)’을 공개했다.

   
▲ 스위프트 고 16

스위프트 고 16은 16인치형 OLED 디스플레이로 어디서든 작업이 가능한 14.9mm 두께, 무게 1.6kg에 불과한 초슬림 디자인에 인텔 13세대 H 프로세서 i5-13420H, 인텔 UHD Graphics 등 강력한 성능이 장착된 최신 기술의 집약체다. 스위프트 고 16은 업그레이드된 2개의 쿨링팬으로 온도 조절 성능이 뛰어나 장시간 작업에도 보다 쾌적한 작업환경과 높은 생산성을 자랑한다.

특히 넓은 16:10 비율의 3.2K(3,200x2,000) OLED 디스플레이는 최대 밝기 500 nits, DCI-P3 100% 색 재현율로 보다 사실적인 이미지를 제공한다. 120Hz의 고주사율은 매끄러운 작업 및 영상 감상을 지원하며, TÜV Rheinland Eyesafe 디스플레이 인증 획득으로 장시간의 작업에도 생산성 높은 경험을 제공한다.

에이서는 이 최신 기술을 담아낸 신제품 ‘스위프트 고 16’을 정가인 1,189,000원에서 약 25% 할인된 899,000원 한정수량 특별가에 선보이며 국내 소비자들을 공략할 계획이다.

   
▲ 스위프트 고 16

웨인 니엔 에이서 한국법인 대표는 “한국 시장은 게이밍 시장을 비롯해 아시아 PC 시장 트렌드를 리드한다는 점에서 잠재 가능성을 매우 높게 판단해 에이서가 현재 주력하고 있는 주요 시장 중 하나이다”며, “이번 한국법인 설립을 계기로 혁신적인 기술과 제품력을 갖춘 에이서의 다양한 제품들이 국내 소비자에게 더 나은 라이프스타일을 제공함으로써 에이서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하고 국내 시장 점유율 또한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서는 지난해 10월 ㈜한성(한성컴퓨터)과 국내 고객서비스 공식 파트너 계약 및 주요 제품 공급에 대한 독점 총판 계약을 체결했으며, 한성컴퓨터 전국 10개 직영 서비스센터에서 A/S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