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에이서, 본격적인 한국 시장 진출... 한국법인 신임 대표로 웨인 니엔 선임

기사승인 2023.04.18  13:34:04

공유
default_news_ad1

글로벌 PC제조사 에이서(Acer)가 한국법인을 설립하고 신임 대표로 웨인 니엔(Wayne Nien)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 웨인 니엔 에이서 한국법인 신임 대표

현재까지 에이서의 국내 사업은 일본 법인이 위탁·관리하는 형식으로 진행되어 왔으나, 이번 국내 법인 설립을 통해 한국 시장과 고객의 요구사항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파악해 국내시장에 최적화된 맞춤형 전략으로 시장점유율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선임된 웨인 니엔 한국 대표는 필리핀 라살 대학교(De La Salle University) 국제학 학사를 졸업하고, 2014년부터 에이수스 본사 마케팅 및 MSI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지사에서 사업 총괄 매니저(BDM)로서 몸담아오며 업계 전반에 걸쳐 폭넓은 경험을 쌓았다. 이후 2021년 에이서에 합류해 한국, 필리핀, 태국, 호주 지역 비즈니스 영업 자문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해오며 아태 지역 매출 성장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베테랑 영업 전문가다.

또한, 필리핀 유학 시절 한국인 동창들과 어울리며 자연스럽게 한국 문화를 접하게 된 덕분에 한국어에도 능통하다. 웨인 대표는 지난 경험을 통해 쌓아온 업계와 시장에 대한 이해도를 바탕으로 에이서의 국내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비즈니스 성장 전략을 수립해 국내에서의 브랜드 위상과 고객 만족도를 높이는데 주력할 예정이다. 아울러 30대의 신세대 리더로서 한국 MZ세대 소비자들과 소통하고 깊이 공감하는 새로운 에이서의 이미지를 통해 한국 사업을 혁신적으로 이끌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웨인 대표는 “게이밍 시장을 비롯한 PC시장에서 큰 잠재력을 갖고 있는 한국시장 점유율 강화를 위해 세일즈 역량과 네트워크에 경쟁력이 있는 한성컴퓨터와 파트너십을 체결하는 등 영업채널 강화는 물론 더욱 다양해진 상품과 서비스로 돌아왔다”며, “글로벌 Top5 PC 브랜드로서 쌓아온 본사의 경험과 투자, 자원을 활용하고, 국내 파트너와 긴밀한 협력으로 3년 이내 국내 외산 브랜드 Top3에 진입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