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토스, 바른폰과 함께 ‘내 폰 시세조회・판매’ 서비스 제공

기사승인 2019.10.28  09:53:18

공유
default_news_ad1

SK텔링크(김선중 대표)가 선보인 믿을 수 있는 중고폰 거래 전문 플랫폼 ‘바른폰(www.barunfon.com)’이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와 손잡고 간편하게 중고폰 시세를 파악할 수 있는 ‘내 폰 시세조회・판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양사는 알뜰하고 합리적인 소비를 지향하는 중고폰 거래 고객과 토스 이용자 간에 유사성이 많다는 점에 착안해 이번 업무 제휴를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바른폰’은 토스 앱과 연동해 파손폰, 불량폰, 장롱폰을 포함한 모든 중고 스마트폰의 온라인 시세 조회 서비스를 제공한다. 휴대폰 판매점이나 대리점을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판매하고자 하는 중고 스마트폰의 기본적인 상태 셀프 감정 및 시세 파악이 가능하다.

토스 앱에서 내 폰 시세조회・판매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토스 앱 하단에 있는 ‘전체’ 메뉴를 누른 후, ‘내 폰 시세조회・판매’에 접속한다. 이후 중고 스마트폰의 상태를 단계별로 입력하면 시세를 확인할 수 있다.

시세 조회 후 기준 가격으로 ‘바른폰’에 즉시 판매하는 ‘폰 판매 알아보기’ 서비스를 이용하면 등록 후 1시간 내에 원하는 장소로 택배 기사가 직접 방문해 픽업하는 홈픽 서비스가 무료로 제공된다. 또한 전문 솔루션으로 개인정보를 100% 완전히 삭제해 안심하고 판매할 수 있으며, 중고폰 감정부터 대금 지급까지 최대 24시간 내에 이루어져 쉽고 편리한 중고 스마트폰 판매 경험을 할 수 있다.

토스X바른폰 제휴 기념 이벤트도 마련했다. SK텔링크는 ‘바른폰’에 신규 가입한 이용자를 대상으로 선착순 5,000명에게 편의점 상품권 1천원권을 증정한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바른폰’ 공식 홈페이지(www.barunf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SK텔링크 김선중 대표는 “이번 토스와의 제휴를 통해 바른폰이 추구하는 바른 가치를 공유하고 상호 시너지를 창출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바른폰’은 다양한 영역에서의 협력을 통해 중고폰을 찾는 고객들이 더 많은 혜택과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