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ZTE, 5G+VDSL2 하이브리드 홈 게이트웨이 출시

기사승인 2019.10.16  21:03:59

공유
default_news_ad1

ZTE Corporation[ https://www.zte.com.cn/global/ ](0763.HK / 000063.SZ)이 Broadband World Forum 2019에서 업계 최초의 5G+VDSL2 하이브리드 홈 게이트웨이 H339X를 출시했다.

   
 
5G, VDSL2, PON 및 이더넷 WAN 같은 수많은 접속 기술을 지원하는 이 장치는 통신사에 여러 가지 광대역 진화 솔루션을 제공하고, 통신사가 초고성능 망을 구축하도록 지원하고자 설계됐다.

H339X 5G+VDSL2 하이브리드 홈 게이트웨이는 다양한 시나리오에서 광대역 접속을 지원한다. 전통적인 동선 기반시설이 구축된 지역에서 사용자는 H339X를 통해 xDSL의 대역폭 제약 문제를 극복하고, 5G와 xDSL 망의 조합을 통해 기가비트 속도를 달성할 수 있다.

동선이나 섬유 케이블이 없는 지역에서는 H339X를 기반으로 5G를 통해 광대역 서비스를 이용하고, 우수한 저속 저지연시간 망 체험을 즐길 수 있다.

GPON/XG-PON/XGS-PON 모듈을 넣을 수 있는 SFP 케이지를 이용하는 H339X는 접속망을 DSL에서 PON으로 원활하게 업그레이드시켜 통신사가 심층적인 섬유망 설치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그뿐만 아니라 H339X는 10GE 이더넷 WAN 접속을 지원해 SFU + 라우터 모드에서 홈 네트워크 구축을 가능하게 한다. H339X는 망 업그레이드에서 재사용이 가능해 통신사가 장치와 운영비를 줄이도록 돕는다.

사용자 측면에서 살펴보면, H339X 5G+VDSL2 하이브리드 홈 게이트웨이는 Wi-Fi 6와 4x4 11ax@2.4GHz+4x4 11ax@5GHz MU-MIMO를 지원하며, AC1200 홈 게이트웨이보다 세 배 빠른 최대 3.6 Gbps의 물리적 속도를 낼 수 있다. 10GE LAN 포트와 5G 초고대역폭 인터페이스를 갖춘 H339X는 사용자에게 궁극적인 광대역 체험을 선사한다.

EasyMesh 표준을 준수하는 H339X는 다양한 공급업체가 만드는 장치들과 호환되기 때문에 통신사가 홈 네트워크 서비스를 출시하고, 스마트 메쉬 와이파이망을 구축하도록 지원한다.

하드웨어 설계 측면에서 살펴보면, H339X 5G+VDSL2 하이브리드 홈 게이트웨이는 5G RF 대역과 와이파이가 서로 간섭되지 않도록 첨단 안테나 배치를 선보인다. H339X의 X 형태는 무한한 가능성의 미래를 상징하며, 여러 가지 접속 기술의 통합을 반영한다.

ZTE는 강력한 R&D 역량과 여러 국제 시장에서 자사 제품의 광범위한 채택을 통해 CPE 분야를 주도하고 있다. 리서치 업체 IHS Markit의 데이터 보고서에 따르면, 2019년 1분기 ZTE는 CPE 장치 세계 시장 점유율 측면에서 2위를 기록했다고 한다.

ZTE는 소비자, 통신사, 기업 및 공공 부문 고객에게 첨단 통신 시스템, 모바일 장치 및 기업 기술 솔루션을 제공한다. 통신과 정보기술 부문이 통합하는 가운데, ZTE는 회사 전략의 일환으로 우수성과 가치를 제공하는 포괄적인 통합 혁신을 고객에게 제공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 홍콩과 선전 증권거래소(H 주식 코드: 0763.HK / A 주식 코드: 000063.SZ)에 상장된 ZTE의 제품과 서비스는 160개국 이상에서 판매되고 있다.

지금까지 ZTE는 유럽, 아시아태평양, 중동·아프리카 지역 등 주요 5G 시장에서 25건의 상업 5G 계약을 체결했다. ZTE는 연간 수익 중 10%를 연구개발에 투자하고 있으며, 국제 표준 설정 기구에서 선도적 역할을 수행해왔다. ZTE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전념하고 있으며, 유엔글로벌콤팩트(UN Global Compact)의 회원사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