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YouTube, 모바일 동영상 앱 중 사용시간 88% 점유

기사승인 2019.06.18  20:40:06

공유
default_news_ad1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이 지난 5월 한국 모바일 동영상 플레이어/편집기 앱의 사용시간 점유율을 발표했다.

1위는 ‘YouTube’로 3,272만 명이 총 414억 분을 이용했으며, 구글 플레이의 ‘동영상 플레이어/편집기’로 등록된 모든 앱들의 총 사용시간인 468분 중 88%를 점유했다.

   
 
작년 5월 ‘YouTube’는 월 사용시간 291억 분으로 동영상 카테고리 사용시간의 341억 분의 86%를 점유했지만, 올 5월에는 동영상 카테고리의 사용시간의 88%를 점유했다. 1년 동안 2%의 점유율이 증가했다. 2위는 ‘틱톡’으로 367만 명이 총 11억 분을 사용해 동영상 카테고리의 2.4%를 점유했다. 3위는 ‘아프리카TV’로 총 9억 분을 이용해 1.9%를 점유했다. 4위는 ‘oksusu’로 총 9억 분을 이용해 1.9%를 점유했다.

세대별로는 이용 현황에 차이를 보였다. 10대는 YouTube(98억 분), 틱톡(8억 분) 순으로 총 사용시간이 길었다. 20대는 YouTube(85억 분), 아프리카TV(4억 분)의 순이었다. 30대는 YouTube(63억 분), 아프리카TV(3억 분)의 순이었다. 40대는 YouTube(61억 분), oksusu(4억 분)의 순이었다. 50대 이상은 YouTube(107억 분), oksusu(1억 분)의 순이었다. 특히, 50대 이상의 세대에서는 동영상 플레이어/편집기 카테고리의 전체 사용시간 114억 분 중 107억 분을 YouTube에서 이용해 94%의 점유율로 전체 세대 중에서 가장 높았다.

위 조사는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이 지난 한 달 동안 전국 33,000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표본조사로 실시됐으며 구글 플레이의 동영상 플레이어/편집기 카테고리에 등록된 앱을 대상으로 했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