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유앤아이, 2019년 1Q 매출액 84억원 달성… 분기최대

기사승인 2019.05.15  14:54:0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생체흡수성 소재 의료기기 전문기업 유앤아이㈜(대표 구자교)가 2019년 1분기 매출액 84억원을 달성했다고 15일 공시했다.

유앤아이는 2019년 1분기 매출액 84억원, 영업이익 2.9억원, 당기순이익 7400만원으로 연결 기준 분기 최대 매출을 달성했으며, 순이익은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유앤아이는 1분기 매출에 대해 84억원의 매출 중 의료사업 매출이 67억원을 기록, 개별 분기 기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가격 경쟁력이 높은 해외 및 미국 법인에 마케팅을 집중해 이익 기반 성장이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수출 중심기업인 유앤아이는 2018년 미국 법인을 포함해 의료사업부문에서 180억원을 달성하면서 연간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올해 1분기 역시 성장 추세인 중남미 시장 및 ASEAN 신흥시장을 개척하면서 해외매출이 급증했다.

또한 신규로 추진되고 있는 스텐트 사업 역시 2년 간의 지속적인 투자와 마케팅을 통해 서울대, 연세 세브란스 등 30개 이상 국내 대형병원에 등록이 완료됨으로써 올 1분기 매출 성장을 도왔다. 유앤아이는 추가적인 유통망 확대를 지속적으로 추진 중이다.

유앤아이는 신규사업 중 추가로 추진되고 있는 Biologic 골대체제 사업 역시 이미 국내 합성골(미국 Wright Medical社 총판계약) 시장에서 안정적인 매출구조와 영업망을 구축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1분기 미국 Lifelink의 동종골(Allograft) 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어 RTI Surgical의 제품을 하반기 출시할 예정이라며 유앤아이의 2019년 매출은 전년 최대 매출을 뛰어넘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뉴스탭 취재팀 news@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