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BQ, 중남미서 K치킨 대표 브랜드로 안착 …파나마 신규 매장 오픈

기사승인 2024.06.11  08:56:00

공유
default_news_ad1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 그룹(회장 윤홍근)이 파나마 라초레라(La Chorrera)에 위치한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Costa Verde, Market Plaza)에 신규 매장을 오픈했다고 11일 밝혔다.

BBQ는 작년 10월 파나마의 수도 파나마시티에 1호점 오픈 이후 반년만에 코스타리카를 포함한 중남미에 진출하여 K-치킨 대표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확대하고 있다.

   
▲ BBQ가 파나마 라초레라(La Chorrera)에 위치한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Costa Verde, Market Plaza)에 매장을 오픈했다.

BBQ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점은 250㎡(76평) 규모의 매장으로, 70여 명의 인원을 수용할 수 있다.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는 MZ세대와 가족들의 소비가 집중되는 도심 속 아울렛 형태의 초대형 할인 매장이다. 특히 아울렛 단지 내에 수도 파나마시티로 이어지는 고속도로 진입로도 갖춰 접근성이 뛰어나고, 다양한 브랜드가 입점해 있어 인근 주민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매장에서는 황금올리브치킨, 허니갈릭치킨 등 치킨 메뉴를 포함해 떡볶이, 김치볶음밥 등 다양한 K-푸드도 함께 판매한다. 이외에 중남미에서 접하기 힘든 빙수, 소주 칵테일 등 특별 메뉴도 선보여 현지 MZ세대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 BBQ가 파나마 라초레라(La Chorrera)에 위치한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Costa Verde, Market Plaza)에 오픈한 'BBQ 코스타베르데 마켓플라자점'에서 현지인과 관광객들이 BBQ 치킨을 즐기고 있다.

BBQ 관계자는 "파나마와 코스타리카 등 중남미 국가를 초석으로 삼아 향후 남미까지 진출해 K-치킨의 우수성을 널리 전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BBQ는 북미 시장 성공 노하우를 중남미에 접목시키면서 글로벌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현재 파나마와 코스타리카를 포함해 미국, 캐나다, 베트남, 필리핀, 말레이시아, 일본 등 세계 57개국에 진출해 있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