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할리스, 오사카에 일본 직영 1호점 ‘난바 마루이점’ 오픈

기사승인 2024.05.01  19:05:15

공유
default_news_ad1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할리스가 5월 1일, 일본 오사카에 해외 첫 직영점인 ‘할리스 난바 마루이점’을 오픈한다.

   
 

일본 직영 1호점인 ‘할리스 난바 마루이점’은 오사카 난바의 ‘만남의 장소’라 불리는 난바 마루이 백화점에 위치했다. 57평 규모에 61석의 좌석으로 구성된 ‘난바 마루이점’은 한국의 매장을 쏙 빼닮아 눈길을 끈다. 소파석, 테이블석 등 매장 이용 목적에 맞춰 자유롭게 선택 가능한 좌석 구성과 시그니처 레드 컬러를 활용한 레드 게이트를 적용했다. 일본 카페에서 쉽게 찾아보기 힘든 무선 충전기를 갖춘 좌석도 마련됐다.

   
 

할리스의 시그니처 메뉴 ‘바닐라 딜라이트’, ‘딸기 치즈케익 할리치노’를 비롯해, 할리스의 일본 진출 발표와 함께 일본 웹상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일본인들의 할리스 최애 메뉴 ‘고구마라떼’도 만나볼 수 있다. 이 외에도, 달콤하고 쫀득한 ‘K-디저트’ 약과와 부드러운 시나몬 크림이 어우러진 ‘약과 크림 라떼’, 쑥 특유의 향긋한 풍미를 느낄 수 있는 ‘행운이 쑥쑥라떼’, 제주 한라봉을 활용한 ‘한라봉유자스무디’, ‘한라봉감귤주스’는 할리스 난바 마루이점만의 특별 메뉴다.

   
 

한국식 빙수에 대한 일본인들의 높은 관심도를 고려해 ‘눈꽃팥빙수’와 ‘애플망고치즈케이크빙수’도 판매된다. 필링을 듬뿍 넣은 한국 스타일의 마카롱 ‘뚱카롱’과 30년 이상 업력의 오사카 현지 베이커리 ‘구우테드아나토루(Gouter d’ Anatole)’와 협업을 통해 신선하고 맛있는 케이크 및 베이커리 메뉴들도 선보인다.

MD장을 가득 채운 할리스의 다양한 MD도 눈길을 끈다. 컴팩트한 사이즈로 휴대성이 뛰어난 ‘한손에 텀블러’, ‘더 가벼운 텀블러’, 대용량으로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스트로우 텀블러’, ‘Q샤이닝 텀블러’ 등이 자리했다. 가볍고 슬림한 디자인의 ‘한손에텀블러 오사카 에디션’, 할리스 시그니처 머그의 일본 버전인 ‘시그니처 머그 오사카 에디션’ 등 한글을 활용해 할리스와 오사카를 표현한 오사카 한정 스페셜 MD 등에 대한 일본인들의 관심이 기대된다.

   
 

할리스는 지난 4월 30일 정식 오픈에 앞서 일본 미디어를 초청, 할리스의 일본 진출을 공식적으로 알리고 시음 행사를 진행했다. 매장을 천천히 둘러보고, 할리스의 시그니처 메뉴와 일본 한정 메뉴를 즐긴 일본 미디어들은 ‘K-카페’의 매력을 느낄 수 있었다는 평을 전하기도 했다.

   
 

할리스 이종현 대표는 “일본 오사카 직영 1호점은 할리스가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하는 첫 발걸음으로, 할리스가 26년간 한국 시장에서 다진 노하우를 활용해 현지인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이라며, “난바 마루이점을 시작으로 할리스가 일본 내 K-카페를 대표하는 브랜드로 자리잡고, 향후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으로 삼겠다”고 밝혔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