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이케아 코리아, AI 기반 홈퍼니싱 플래닝 툴 ‘이케아 크레아티브’ 출시

기사승인 2024.02.24  00:02:52

공유
default_news_ad1

홈퍼니싱 리테일 기업 이케아 코리아가 인공지능(AI·Artificial Intelligence)을 바탕으로 쉽고 편한 인터랙티브 플래닝 경험을 선보이는 ‘이케아 크레아티브(IKEA Kreativ)’를 출시한다.

이케아 앱과 이케아 공식 온라인 몰을 통해 제공되는 이케아 크레아티브는 AI를 활용해 집에 어울리는 홈퍼니싱을 시각화하는 디지털 플래닝 툴이다. 간편하게 실제 공간을 디지털 툴에서 사용할 수 있는 3D로 구현하고 홈퍼니싱 제품을 자유롭게 배치하며 실물과 닮은 공간을 디자인할 수 있다.

   
 

이케아 크레아티브는 자율 주행 자동차에서 사용하는 것과 유사한 AI 및 컴퓨터 비전 기술을 활용해 공간을 파악한다. 여기에는 실내 공간의 물체와 기하학 구조를 인식하도록 특별히 훈련된 AI 신경망, 3D 화면을 구현하는 스테레오 비전 알고리즘, 광범위한 사진을 공급하는 컴퓨터 사진 알고리즘, 사실적인 혼합 현실 3D 그래픽이 포함된다. AI 알고리즘으로 3D로 변환된 공간에 있는 기존 가구 일부 또는 전체를 삭제하는 기능도 지원한다.

특히 이케아 앱에 내장된 ‘이케아 크레아티브 신 스캐너(IKEA Kreativ Scene Scanner™)’는 원하는 공간을 디지털 툴에서 사용할 수 있는 3D 형태로 손쉽게 변환한다. 공간 사진을 촬영하는 것만으로도 정확한 치수와 원근감을 반영한 인터랙티브형 광각 복제본이 자동 생성되는 원리다.

다채로운 홈퍼니싱 영감과 함께 실제와 유사한 공간에서 이케아 홈퍼니싱을 체험하는 50여개의 3D쇼룸도 제공된다. 이케아 제품, 콤비네이션, 디자인 아이디어를 살펴보며 원하는 제품을 가상 공간에 자유롭게 구성하고 구매를 위해 장바구니에 추가하는 것도 가능하다. 완성된 공간은 클라우드 기반 개인 계정에 저장되어 매장 방문 시 이케아 앱에 불러오거나, 가족, 친구 등과 공유할 수 있다.

이케아 매장의 영감 넘치는 홈퍼니싱을 가상 공간에서 편리하게 만날 수 있는 이케아 크레아티브의 핵심 기술은 한국을 포함해 전 세계 31개국에서 이케아 리테일을 운영하는 잉카그룹(Ingka Group)이 2020년 인수한 실리콘밸리 AI 기업 지오매지컬랩스(Geomagical Labs)가 개발했다.

이기택 이케아 코리아 컨트리 디지털 매니저는 “이케아는 많은 사람들을 위한 더 좋은 생활을 만들고자 하는 열정을 바탕으로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고객 경험에 가치를 더하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고 있다”며 “혁신적이고 직관적인 기술과 간편한 디지털 환경으로 홈퍼니싱 쇼핑의 장벽을 허무는 이케아 크레아티브와 함께 더 많은 사람들이 꿈꾸던 영감을 실현하는 나만의 개성이 담긴 집을 만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준문 기자 jun@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