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인터콘티넨탈 에너지, GIC·Hy24에서 전략적 투자 유치… 성장 가속화

기사승인 2023.09.27  14:24:0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그린수소를 대규모로 공급하는 인터콘티넨탈 에너지는 세계적인 글로벌 기관 투자자 싱가포르 투자청(GIC)과 세계 최대 청정수소 전문 투자 기업 Hy24에서 총 1억1500만달러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GIC의 추가 투자 및 Hy24의 신규 지분 투자를 통해 사업 성장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또 인터콘티넨탈 에너지의 프로젝트 포트폴리오 구축을 가속하는 동시에 수소 경제를 확대하고 친환경 연료의 대규모 시장 도입을 촉진하겠다는 인터콘티넨탈 에너지의 비전을 실현할 예정이다.

인터콘티넨탈 에너지는 상호 보완적인 풍력 및 태양광 에너지 자원이 풍부한 호주와 중동 지역의 해안 사막 지대에서 그린수소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해당 국가를 비롯해 수출 시장에 가격 경쟁력이 높은 청정 연료를 대량 공급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가장 앞서 있다고 평가받고 있는 인터콘티넨탈 에너지의 재생 에너지 프로젝트는 단계별로 진행 예정이며, 최종적으로 총 100기가와트(GW)의 발전 설비 용량을 갖추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제에너지기구(IEA)가 2030년부터 급증할 것으로 예상한 그린수소의 수요에 맞춰 1단계 사업은 2030년 말까지 10GW를 생산할 예정이다.

그린수소는 2050년 시장 규모가 연간 4억5000만톤에서 6억톤에 달할 것으로 전망되는 신흥 분야다. 인터콘티넨탈 에너지의 프로젝트 포트폴리오는 세계 최대 규모로, 연간 500만톤 이상의 그린수소를 생산해 5000만톤 이상의 탄소를 상쇄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대한민국 정부는 2022년 11월 수소 산업의 성장을 본격화하기 위한 수소경제 정책 방향을 발표하고, 청정 수소 공급망 구축 및 세계 최고 수준의 수소 산업 육성 계획을 수립하는 등 다양한 노력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인터콘티넨탈 에너지의 기존 전략적 투자자인 GIC는 이번 투자를 통해 인터콘티넨탈 에너지 및 프로젝트 포트폴리오의 성장성에 대한 신뢰를 더 공고히 했다. Hy24는 청정 수소 인프라 펀드의 투자함으로써 수소 밸류체인 전반의 산업 및 금융 부문 주요 기업으로 이뤄진 생태계를 기반으로 인터콘티넨탈 에너지 및 이해 관계자들에게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알렉스 탠콕 인터콘티넨탈 에너지 최고 경영자(CEO) 및 이사회 의장은 “지난해 4월 첫 전략적 투자 이후 꾸준히 지원을 제공하고 있는 GIC에 감사하다. 현재 자사는 GIC 투자를 통해 그린수소 비전을 이행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Hy24는 신규 전략적 투자자로서, 소수 분야 내 독보적인 산업 및 금융 지식은 물론 수소 밸류체인의 주요 기업으로 이뤄진 네트워크를 보유해 인터콘티넨탈 에너지를 포함해 모든 이해 관계자들이 새로운 기회를 발굴하는데 큰 도움을 줄 것”이라며 “당사의 호주 서부 녹색 에너지 허브(WGEH) 프로젝트는 최근 한국전력공사(KEPCO)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호주 내 그린수소 생산을 위한 공동 개발 업무 협약을 약속했다. 한국과 그린수소 공급 파트너십을 강화해 한국이 목표를 달성하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피에르-엔티엔 프랭크 Hy24 CEO는 “Hy24는 수소 분야의 리더 및 기업가에 투자해 수소 산업의 성장을 촉진하기 위한 목적으로 조성됐다. 인터콘티넨탈 에너지는 자사와 이런 장기적 비전을 공유하며, 경쟁력 높은 대규모 재생 에너지 발전 지역에 대해 선두적인 실행 계획을 보유하고 있다. 이런 계획은 한국과 같이 야심 찬 탈탄소화 목표를 가진 산업 및 국가에 그린수소를 공급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인터콘티넨탈 에너지는 기존 팀과 세계적 수준의 에너지 기업 및 투자자와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새로운 수소 에너지 시스템에서 최고의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탭 취재팀 news@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