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휴네시온,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전센터 사업 수주… NAC 사업 순항

기사승인 2023.09.21  18:07:09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정보보안 전문 기업 휴네시온(대표이사 정동섭, 코스닥 290270)은 국가정보자원관리원 ‘정보자원 통합사업’의 하나로 관리원 대전 본원에 네트워크 접근제어 솔루션 ‘아이원NAC(i-oneNAC)’과 IP 관리 솔루션 ‘세이프IP(Safe IP)’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국가정보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국내에서 발생한 사이버 위협은 하루 평균 151만여 건으로 국가·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부문 대상 사이버 공격 발생 건수는 전년보다 약 15% 늘었다.

행정안전부의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국가 최고의 보안관제 역할을 수행한다. 정보자원 통합사업은 각 중앙 부처에서 필요한 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보안장비 등 정보자원을 국가정보자원관리원에서 일괄 발주해 중복 투자를 막고, 정보자원의 공동 활용을 높이는 사업이다. 국가정보자원관리원은 1차 정보자원 통합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1203억원 규모의 발주를 진행했다.

관리원에서 기존에 사용하고 있던 NAC 제품은 내부 시스템과 연동 및 자동화가 돼있지 않아 엑셀을 이용한 수기 방식으로 관리하면서 자료 누락, 오류 등 업무 효율성을 저하시켰다. 휴네시온은 유연한 시스템 연동 및 자동화 지원, 체계적인 기술 지원 서비스를 제공해 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아이원NAC은 내부 사용자와 단말에 대한 인증을 강화해 비인가 사용자와 단말의 네트워크 접근을 차단하고 정보자산을 보호하는 네트워크 접근제어 솔루션이다. 최근에는 원격 근무자가 내부 네트워크에 접근할 때 사용자 인증, 보안정책 적용 등을 통해 강력한 보안 환경을 제공하는 원격근무 보안모델을 제시했다.

휴네시온은 금융권에서 대규모 수주를 한 바 있는 아이원NAC이 조달청 디지털서비스몰 등록을 통해 공공 시장 점유율도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공공기관, 대기업, 금융기관 등에 보안 솔루션을 공급하면서 망연계 시장 1위를 유지해온 휴네시온이 NAC 시장에서도 매출 상승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휴네시온은 2015년부터 8년 연속 망연계(망간자료전송) 시장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도 47% 점유율(조달정보개방포털 특정품목 조달내역 기준)을 보이며 망연계 시장 장악력을 공고히 하고 있다.

뉴스탭 취재팀 news@newstap.co.kr

<저작권자 © 뉴스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